삼성이 휴대폰 시장에서의 야심찬 포부를 밝혔습니다.

삼성은 향후 3년 이내에 노키아를 넘어 전세계 휴대폰 시장점유율 1위 목표가 되겠다고 밝혔습니다. 이를 위해 스마트폰과 프리미엄 제품들에 집중할 것이며, 중국과 베트남 공장에서 생산되는 양을 늘릴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중국에 있는 세군데 삼성 공장에서 전체 생산량의 60%를 담당할 것이며, 베트남 공장이 15%를 생산하게 될 거라고 말했습니다. 그 외 브라질에서 6%, 인도에서 5%를 담당할 것입니다. 한국에 있는 삼성 공장에서는 전체 생산량의 14%를 담당하며 하이엔드 기기 위주로 생산할 거라고 말했습니다.

노키아가 무언가 변화를 하지 않는다면, 정말로 삼성에 따라잡히게 될 것 같습니다. 실제로 최근 몇년간 실적을 보면 삼성이 많이 따라가고 있는지라...

[via Unwiredview]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스텔D

댓글을 달아 주세요



마침내, 모토로라 RAZR를 왕좌에서 내려놓은 제품이 등장했습니다. 그리고 그 주인공은 큰 화제를 모았던 애플의 iPhone입니다.

NPD에 의하면, 미국 내 3분기 휴대폰 시장에서 단일모델로 가장 많이 팔린 모델은 애플의 iPhone 3G라고 합니다. 이는 미국에 출시된 이래 줄곧 단일모델 판매량 1위를 차지했던 모토로라의 RAZR V3를 끌어내린 것입니다. 그 외 3위에는 블랙베리 Curve, 4위에는 LG Rumor, 5위는 LG Keybo가 차지했습니다.

아이폰... 정말 돌풍이군요. 그나저나 북미시장에선 확실히 QWERTY가 대세인가봅니다. 한국에도 좀 많이 나오지...ㅡ.ㅡ

[via Engadget]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스텔D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