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y stuff2011.12.03 14:03


제가 블랙 프라이데이에 지른 또 다른 물건은 클립쉬의 커널형 이어폰인 이미지 X10입니다.

매우 작은 크기의 BA 커널 이어폰으로, 디자인이 참 맘에 들었지만 출시 당시 40만원 이상의 비싼 가격으로 출시되어 군침만 흘리고 있었는데... 이번에 UE 트리플파이 세일을 기다리다가, 트리플파이가 새벽 5시에 풀리는 바람에 놓쳤는데 마침 같은 날 $96에 풀려서 "이거다!!" 하고 구입하게 되었습니다.

 
요런 가죽케이스가 동봉되어 있는데 만듬새가 굉장히 좋습니다.


클립쉬 이미지 X10은 이렇게 생겼습니다. 독특한 생김새 때문에 멸치이어폰, 정자(!)이어폰 등 여러가지 별칭으로 불렸습니다. 검은색과 구리의 색상조화가 아름답습니다.

보통 커널형 이어폰을이 원형 팁을 사용하는데 반해, 클립쉬 제품들은 단면을 보면 타원형으로 생겼습니다. 타원형이 귀에 더 맞는 인체공학적 구조라서 그렇게 만들어졌다고 합니다.

 
팁 부분을 빼보면 이렇게 생겼습니다. 정말 작아요...

 
컴플라이 100 계열 폼팁을 장착할수는 있지만, 특유의 디자인과 착용감이 좀 줄어드는 편입니다. 그냥 일반 팁을 사용하는게 나을것 같습니다. 


 
사이즈 비교. 애플 이어버드, 기존에 사용하던 클립쉬 커스텀2와 함께. 확실히 엄청나게 작죠?


 
음- 맘에 듭니다 ^_^ 

디자인도 소리도 전체적으로 '편안한 음악'에 중점을 두고 있습니다. 살짝 과장해서 면봉을 귀에 넣는듯한? 느낌으로 착용하고 나면 나오는 소리도 부드러운 저음에 자극적이지 않지만 선명한 중고음을 들려주는 제품입니다. 해상력이나 음 분리도도 듀얼, 트리플 드라이버 이어폰과 비교해서 밀리지 않는 느낌입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스텔D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알렉스

    저도 블랙프라이데이 때 트파 놓치고 엑스텐 구매한 유저인데요 제 엠피에서는 너무 울리더군요 ㅠ 상성이 안맞는가봐요 휴대폰에 꽂아서 들었더니 중저음에서 확실히 선명한 음을 잡아주던데 정작 옙이랑은 안맞네요 ㅠ 그리고 이어버드(?)부분 찢어질까봐 걱정되더군요 ㅋ제 귓구멍이커서 제일큰녀석을 끼웠는데 하나밖에 안들어서 완전 걱정되네요 ㅎㅎ

    2011.12.05 23:4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귀에 꼽는 팁은 폼팁을 구입하시는 방법도 있습니다. 컴플라이 폼팁 T-100, Tx-100이 X10에 호환됩니다.

      2011.12.06 19:46 신고 [ ADDR : EDIT/ DEL ]
  2. 쿠/

    저 이어폰으로 노래 들으시면서 바스락 거리는 신경쓰이는 소리 들어보시지 않으셧는지요..? 특히 오른쪽 이어폰에서 귀에 집어넣으실때나 이어폰 허리부분 집으면 소리가 나던데,,,볼륨 올리시고 특히 고음많이 나오는곡 들을경우.. 제꺼만 그런가요..? 예전꺼 그소리떄문에 짜증나서 새로 하나 받앗는데 이건 양쪽이 이런 현상이나서...

    2011.12.30 12:3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My stuff2011.12.03 11:43


미국에는 블랙 프라이데이 세일이라는 할인기간이 있습니다. 추수감사절이 지난 뒤에 여러가지 물건들을 싸게 파는 거지요... 물론 큰 메리트 없는 세일도 있지만(특히 애플의 자체 블랙 프라이데이 세일은... 너무 짜게 할인해줘요) 간혹 보면 한국으로의 배송비를 포함하더라도 상당히 메리트있는 물건들이 풀리곤 합니다. 그래서 그 기간에는 구매대행, 배송대행도 폭주하곤 하죠...

저도 이번 블랙 프라이데이때 몇가지 물건을 질렀는데, 그 중 하나가 레이저 트론 마우스와 전용패드입니다. 이 제품은 원래 영화 '트론 레거시'가 개봉하고 얼마 뒤 관련상품으로써 출시된 제품인데... 상당히 고가로 출시되었었습니다. 그래서 구입하지 못하고 있다가 이번에 $39.99라는 파격적인 가격에 나와서 되어 덥썩! 물었습니다.


영화 트론을 떠올리게 하는 패키지! 근데 안쪽은 하늘색 플라스틱이라 좀 싼티가 ;; 나네요.



영화 트론에서 나오는 바이크 등에 영감을 받은 디자인... 정말 멋집니다. 선은 직조선으로 되어있습니다. 휠도 트론 바이크를 연상시키는 광폭휠이네요.



아래쪽 꽁지에 보면 두 부분이 있는데... 작은 부분은 패드와 감응하여 특별한 역할(아래에 소개할)을 하는 부분이고, 큰 부분은 불이 들어오는 부분입니다.


USB 단자 부분도 제법 멋지게 디자인되었습니다.



 기존에 사용하던 마우스들과 비교.

기존에 사용하던 마우스인 사이드와인더 X8이나 로지텍 G7과 비교하면 크기가 작고, 특히 높이가 많이 낮습니다. 덕분에 그립감이 많이 어색해졌네요... 적응이 필요할듯 합니다.


 
제품을 PC에 연결하거나, 연결된 상태로 PC 전원을 켜면 우웅- 하는 특유의 부팅음이 들리면서 불이 켜집니다. 마우스 자체에 스피커를 내장하고 있어서 마우스에서 소리가 납니다. 우와...

라이트는 레이저웨어로 조절할 수 있습니다. (ON/OFF만 가능)

 
이 마우스와 전용패드의 최대 특징... 바로 이겁니다. 마우스 아래쪽 부분과 패드가 감응하여 마치 트론에 나오는 바이크처럼 궤적을 남기게 됩니다.

아... 이 모습에 반했었는데 다시 봐도 정말 아름답습니다. 저는 지금 일부러 DPI를 낮춰놓고 크게 움직이면서 사용하고 있습니다. 다만 제자리에 가만히 있어도 자국이 남게 되는게 옥의 티네요.

블랙 프라이데이 세일, 좋아요 +_+ 


 
이런 느낌입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스텔D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jimoniko2048

    대박~ 아이디어 제품이네요..트론 그 선들이 너무 멋졌는데 마우스로 표현되어서 너무 신기합니다. ㅋㅋ 잘보고 갑니다. 마우스 구입시에는 다나와에서 가격비교후 구입추천하고 가요^^

    2011.12.03 11:5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