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SUS는 새 컨버터블 노트북 '트랜스포머 북 T100'을 발표했습니다.


이 제품은 트랜스포머 북 T300의 미니 버전으로, 10.1인치 1366x768 IPS 디스플레이, 인텔 쿼드코어 베이트레일T 아톰 Z3740 프로세서, 윈도 8.1, 2GB RAM, 31Wh 배터리 등을 탑재하고 있는 제품입니다. 또한 마이크로소프트 오피스 홈&스튜던트 2013 풀 버전이 같이 제공된다고 합니다.


아쉽게도 와콤 디지타이저 같은 펜은 제공되지 않으며, Full HD 옵션도 없습니다. Full HD는 T300에만 제공될 예정이라고 합니다.




무게는 키보드와 결합시 1.09kg, 태블릿만 분리했을 때 544g 입니다. 키보드를 결합했을 때는 일반적인 10인치 울트라북 정도의 무게이고, 태블릿만 했을 때는 아이패드보다도 가벼운 무게입니다.


이 제품의 가격은 32GB $349(약 38만원), 64GB $399(약 43만원)입니다. 이 가격도 굉장히 매력적인데, 특히 같은 용량의 아이패드는 각각 $599, $699로 훨씬 비싸기 때문입니다. 물론 아이패드의 경우 훨씬 고해상도의 패널을 탑재하고 있고, 또 실제 사용할 수 있는 용량도 많지만 (윈도 기반 태블릿들은 윈도 설치 용량때문에 사용 가능한 공간이 적습니다) 그걸 고려해도 아주 저렴한 가격에 발표가 되었습니다.


특히 삼성 아티브탭3가 구형 아톰(클로버트레일)을 달고도 64GB 모델이 98만원인 점을 생각하면 더더욱 그렇네요. 물론 아티브탭3 에는 와콤 디지타이저가 달려있지만, 그렇다고 하더라도 거의 50만원에 달하는 가격차이는 이해하기 어렵습니다.


[via Engadget]


Posted by 스텔D

댓글을 달아 주세요


ASUS가 출시를 준비중인 세계 최초의 쿼드코어 태블릿 '트랜스포머 프라임' 전용 악세서리인 스마트커버가 독일 아마존 사이트를 통해 공개됐습니다.

이 제품은 애플이 아이패드2용으로 출시한 악세서리 '스마트커버'와 유사하나, 표면을 잘 살펴보면 애플 스마트커버같은 직선이 아니라 좀 더 복잡한 라인을 가지고 있습니다. 

 
이 제품도 애플의 스마트커버와 마찬가지로 제품을 지지하는 스탠드 역할을 수행할 수 있습니다. 다만 직선으로 접히는 것이 아니라, 마치 종이접기를 하듯 커버를 접어서 제품을 지지할 수 있도록 만들어 졌습니다. 이 제품의 가격은 €39로 등록이 되어있습니다.

제품을 직접 만져보지 않아 뭐라고 하긴 힘들지만, 내구성이 다소 걱정됩니다. 그리고 그냥 접으면 되는 애플 스마트커버와 달리 한방에 접히지 않으면 조금 번거로울것 같기도 하네요. 그래도 확실히 독특해 보이기는 합니다. 실제로 제품을 저렇게 세워두면 꽤 귀여우면서 멋질것 같네요.

애플 스마트커버처럼 커버를 열면 전원이 들어온다거나 하는 기능도 들어있다면 좋을것 같습니다.

[via Amazon.de]
Posted by 스텔D

댓글을 달아 주세요


ASUS가 세계 최초로 쿼드코어 AP를 탑재한 안드로이드 태블릿 '트랜스포머 프라임'을 발표했습니다. 이 제품은 기존에 ASUS가 출시했던 테그라2 기반의 안드로이드 태블릿 '트랜스포머'의 후속작입니다.

ASUS 트랜스포머가 한국에 출시된 것은 상당히 최근인데, 벌써 후속작이 나오게 되었군요.


트랜스포머 프라임의 특징중 하나는 세계 최초로 테그라3를 탑재한 제품이라는 점입니다. 테그라3는 엔비디아가 제조한 Cortex A9 기반의 쿼드코어 AP로, 기존의 테그라2보다 성능이 향상되고 특히 그래픽 쪽에 있어서는 3배의 성능을 보여주면서 전력소모는 더 낮춘 제품입니다. 4개의 코어 외에 부가적으로 일을 도와주는 5번째 코어를 내장(vSMP)하여 전력소모를 낮출수 있었다고 합니다.


트랜스포머 프라임의 사양은 여러모로 놀랍습니다. 10.1인치 터치스크린, 테그라3 쿼드코어 AP, 1GB RAM이 8.3mm 두께의 알루미늄 바디에 들어있으며 무게도 586g으로 갤럭시탭 10.1과 비슷한 두께와 무게를 보여주고 있습니다. 디스플레이는 ASUS가 수퍼 IPS+라고 이름붙였는데, 1280x800 해상도의 IPS 패널에 고릴라글래스를 사용하여 선명하면서 긁힘에 강한 모습을 보여줍니다. 밝기도 600니트로 상당히 밝은 편입니다.

전면에는 영상통화용으로 120만화소 카메라가 달려있으며, 후면에는 엑스페리아 아크나 아이폰4S와 비슷한 급의 800만화소 이면조사식 센서를 탑재한 카메라가 달렸습니다. 렌즈 밝기도 f/2.4로 상당히 밝습니다.

쿼드코어가 되면서 배터리 지속시간에 대한 염려가 나올수 있는데, ASUS에서는 트랜스포머 프라임의 배터리 지속시간을 12시간으로 밝히고 있습니다. 게다가 별도로 판매되는 키보드 독에도 배터리가 내장되어 있어, 키보드를 끼우면 6시간의 배터리가 추가된다고 합니다. 다만 키보드 무게도 약 550g 정도 되는지라 둘을 합하면 1.1kg 정도의 노트북 무게가 됩니다. 특이하게 본체에 microSD카드 슬롯이 달려있는데 키보드독에 풀사이즈 SD카드 슬롯이 달려있습니다. 둘 다 끼우면 둘 다 인식을 할 수 있는지? 궁금하네요.


가격면에서 트랜스포머 프라임은 매력적인데, 32GB 제품이 $499, 64GB 제품이 $599 입니다. 같은 용량의 아이패드나 갤럭시탭보다 $100씩 저렴하게 책정되었습니다. 높은 사양에도 불구하고 공격적인 가격 정책을 펼쳐 시장을 잡아보겠다는 생각인것 같습니다. 별도로 판매되는 키보드는 $149입니다.

출시하면서는 안드로이드 3.2 허니컴이 탑재되지만, 조만간 아이스크림 샌드위치 업데이트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합니다.

개인적으로 안드로이드 태블릿에 대해 조금 부정적인 입장이지만, 이 제품은 높은 사양에 가격도 저렴해서 눈길이 가네요. 국내에 언제 출시될지는 모르겠지만 빨리 들어와서 구경할 수 있다면 좋겠습니다.

[via Engadget]
Posted by 스텔D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알 수 없는 사용자

    저도 눈길이 갑니다.... 벌써... 눈이 쨍하고.. ㄷㄷㄷㄷ 가격부터 봤단...

    2011.11.09 17:16 [ ADDR : EDIT/ DEL : REPLY ]
  2. 안드로이드의 태블릿pc가 점점 진화하네요 ㅎ
    갠적으로 이상적인 조합은 안드로이드폰-아이패드-윈도우노트북 인거 같아요 ㅎ

    2011.11.09 17:4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와~ 완전 노트북이네요... 아이스크림 올라가면 정말 +_+
    가격도 착하게 나왔군요 +_+ 좀더 착해졌으면 좋겠습니다^^

    2011.11.09 19:4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dd

    진짜 가성비 끝내준다 갖고싶군. 디자인,가격,성능 만족할듯 다만, os가 윈8이었다면 저에겐 더 좋았을듯

    2012.01.13 13:39 [ ADDR : EDIT/ DEL : REPLY ]



ASUS가 12인치 사이즈의 태블릿 Eee Slate EP121을 공개했습니다.

애플이 아이패드를 발표한 이후, 태블릿 시장은 전자유도식 펜이 달린 전통적 태블릿과 손가락 터치만을 이용하는 좀 더 라이트한 태블릿 두 시장으로 양분되었습니다. Eee Slate EP121은 전통적 태블릿 시장의 최신 제품입니다.



이 제품은 12인치 1280x800 광시야각 LCD를 탑재하고 있으며, 전자유도식 와콤 디지타이저를 지녀 자연스러운 필기감을 보여주는 제품입니다. 인텔 코어 i5-470M CPU, 2GB 또는 4GB RAM, 32~64GB SSD, 200만화소 카메라, 블루투스 3.0, 802.11n 무선랜, miniHDMI 출력을 갖췄으며 윈도7을 운영체제로 사용하고 있습니다.

무게는 1.16kg로 아이패드류와 비교하면 다소 무거우나 울트라씬보다는 가볍습니다. 게다가 울트라씬 등에서 하는 작업을 전부(키보드를 사용하려면 가상키보드나 별도 키보드가 필요하지만) 수행할 수 있고 와콤 디지타이저까지 달려있다는 것을 감안하면 크게 무겁지는 않습니다.

이 제품은 2011년 1분기 중 출시될 예정이며 가격은 $1000부터 시작한다고 합니다. ASUS는 정작 출시때 가격이 비싸지는 경우도 있어서 일단 기다려봐야 알겠지만 상당히 메리트있는 가격으로 보입니다.

[via Engadget]

Posted by 스텔D

댓글을 달아 주세요


ASUS가 자사의 태블릿 Eee Note EA-800을 이번주 대만에 출시한다고 발표했습니다.

 

가격은 NT$6,999, 미화로 약 $230으로 책정되었습니다. 이 제품은 8인치 1024x768 64그레이 안티글레어 흑백 디스플레이, 스타일러스를 이용한 256단계 압력감지 필기(터치 해상도 : 2540dpi), 4GB 내장메모리, 리눅스 기반 운영체제, 200만화소 카메라, Wi-Fi, 3700mAh 배터리(최대 13.5시간 사용), 520g의 무게 등을 갖춘 제품입니다.

 

대만 다음으로 이어서 홍콩, 독일, 이태리, 러시아 등지를 거쳐 미국에는 2011년 1분기 출시됩니다.



개인적으로 대박이다! 라고 생각하는 물건이 바로 이 제품입니다.


아이패드와 갤럭시탭 둘 다 써봤지만, 정전식 터치스크린을 탑재하고 있어 필기감이 상당히 안좋을 뿐만 아니라(저같은 경우 이러한 태블릿형 제품의 주 사용 용도중 하나가 메모입니다) LCD를 디스플레이로 탑재하여 조금만 집중해서 글을 읽어도 눈이 확 피로해졌기 때문에 저랑은 안맞는 제품이었습니다.


이 제품은 흑백 디스플레이를 사용했기 때문에 눈의 피로가 덜하고 압력감지식 터치펜을 이용해서 필기감도 괜찮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동영상 같은거야 보기 힘들겠지만, 어차피 저는 이런걸로는 동영상을 안보니까요. 게다가 마이크와 카메라도 달려 있어서 간단하게 사진찍고 음성메모 하기에도 편리하고, 내장된 무선랜으로 쉽게 인터넷으로 공유하기도 좋아보입니다.


무엇보다 가격이 아이패드나 갤럭시탭과는 비교도 할 수없게 싸게 나와서 좋네요. 한국에도 꼭 나왔으면 좋겟습니다.

 

[via Engadget]

Posted by 스텔D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