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니는 새 MP3 플레이어 NWZ-F886을 발표했습니다.


이 제품은 안드로이드를 운영체제로 사용하는 스마트 MP3 플레이어로, F800의 후속작입니다. 전반적으로 F800과 유사한 디자인을 갖고 있으나, 전작과 달리 측면에 곡을 제어할 수 있는 제어 버튼이 생긴것이 큰 차이점입니다.




F886은 소니의 최신 S-Master HX 디지털 앰프를 탑재하여 왜곡과 노이즈를 줄였으며, 24bit/192KHz의 고해상도 음원 파일을 재생하는 능력을 갖췄습니다. DSEE HX 음장과 ClearAudio+ 기술을 탑재하여 압축 과정에서 손실된 MP3 파일을 자연스럽게 복원해준다고 합니다.


NFC와 블루투스를 내장하고 있어서 스피커나 홈시어터 시스템과 쉽게 페어링하여 무선으로 음악을 감상할 수 있습니다. 디지털 노이즈캔슬링 기능도 탑재하여 외부 소음을 효과적으로 차단해줍니다.


안드로이드 4.1을 운영체제로 사용하며 4.0인치 FWVGA(854x480) 터치스크린을 탑재했습니다. 디스플레이에는 Triluminos for mobile 기술이 내장되었습니다. 내장메모리는 32GB이며, 사이즈는 58.7 x 116 x 8.2mm , 무게는 103g 입니다. 1회 충전으로 최대 35시간의 MP3 음악 재생이 가능하며, 24bit/96kHz 음원 기준으로 26시간 재생이 가능하다고 합니다.


전작인 F800의 경우 외부 조작버튼이 없어서 주머니에서 곡을 변경하거나 하는 것이 매우 힘들었는데, 조작버튼이 돌아왔네요. 스마트폰에 밀려서 MP3 플레이어 시장 자체가 죽어가고 있는데, 디지털 노이즈캔슬링과 24bit/192kHz 음원 재생 등으로 차별화를 두려는 소니의 노력이 엿보입니다. 하지만 이제 스마트폰들도 24bit/192kHz 고음질 음원 재생이 가능해지고 있어서... 또 다른 돌파구를 찾아 나가야 할 것 같네요.




[via Sony]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스텔D

댓글을 달아 주세요


삼성이 안드로이드 기반의 새 MP3 플레이어 '갤럭시 S WiFi 4.2'를 발표했습니다.

이 제품은 갤럭시 플레이어 GB1(또는 4.0)의 후속작격인 제품으로, 1GHz 프로세서와 4.2인치 WVGA(480x800) IPS LCD, 512MB RAM을 탑재하고 있는 제품입니다. 전면에는 스테레오 스피커가 달렸으며 후면에는 200만화소 카메라, 전면에는 30만화소 카메라가 있습니다. MPEG4, H.263, H.264, VC-1, DivX, WMV7/8/9 등 다양한 동영상 코덱을 지원하며 삼성의 SoundAlive 음장이 들어갔습니다.


안드로이드 2.3 진저브레드를 운영체제로 탑재하고, 삼성의 소셜허브, 리더스허브, 뮤직허브, 게임허브 등을 탑재하여 다양한 컨텐츠를 제공합니다. 또 챗온 메신저, 올쉐어, 스마트뷰, EA 니드포스피드 핫 퍼슈트 등의 어플리케이션이 기본 제공됩니다. 구글 인증을 받은 제품이라 안드로이드 마켓에 접속할 수 있습니다. 

8GB 또는 16GB 내장메모리와 microSDHC 확장슬랏이 있으며, 두께는 8.9mm, 무게는 118g 입니다. 배터리는 1,500mAh 입니다. 

아직 가격이나 출시일은 알려지지 않았습니다. 전작과 비교해보면 스테레오 스피커가 추가된 점은 좋으나, 사양 자체는 크게 변하지 않아서 아쉽습니다. 더 자세한 정보는 삼성 모바일 프레스를 참조하세요.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스텔D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그래도 코원처럼 미인증 제품이 아니니 삼성에서 지원만 제대로 해주면 지원 문제는 없겠네요.

    2012.03.01 15:3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지난해 1월 코원이 안드로이드 기반의 MP3 플레이어 COWON D3를 출시했지만, 평범한 디자인과 떨어지는 사양 등 많이 실망스러운 제품이었습니다. 게다가 마켓에 접속할 수 없어 안드로이드 OS의 장점을 제대로 활용하기도 어려웠지요. 그리고 2012년, 코원이 D3의 후속작이라고 할 수 있는 새 안드로이드 기반 MP3 플레이어를 발표했습니다. COWON Z2 입니다.

이 제품은 텔레칩스 TCC8800 프로세서를 탑재했는데, 1GHz Cortex A8 싱글코어 CPU와 함께, 800MHz 속도로 작동하는 VPU(비디오 처리 유닛), 그리고 320MHz 속도의 Mali 3D GPU를 갖추고 있습니다. COWON Z2는 최대 1080p 해상도의 동영상을 재생할 수 있으며 DivX, XviD, H.264, WMV7/8/9, MPEG1 등 다양한 코덱을 지원합니다. RAM은 512MB 입니다.


COWON Z2는 3.7인치 800x480 AMOLED를 탑재하고 있으며, 코원의 새로운 JetEffect 5가 탑재되었습니다. JetEffect 5는 기존 음장보다 공간감을 향상시켰으며 몇가지 새로운 프리셋들이 추가되었습니다. 또 Lossless Mixer를 탑재했는데, Lossless Mixer는 안드로이드 운영체제로 인해 발생하는 노이즈와 음질 저하를 최소화 시켜준다고 합니다. 개인적으로 한번 소리를 꼭 들어보고 싶네요.


이 제품은 안드로이드 2.3 진저브레드 운영체제를 기반으로 하고 있으며, 카카오톡, 트위터, 디오딕 전자사전, JetVD, Tworld 메시지, 인터넷전화 등의 어플리케이션을 기본 탑재하고 있습니다. 전작과 마찬가지로 안드로이드 마켓에는 접속할 수 없지만, KT와 제휴하여 올레마켓이 탑재되었습니다. 안드로이드 마켓보다는 아쉽지만 그럭저럭 D3의 어플리케이션 갈증을 해소할 정도는 될 수 있을것 같습니다.


각종 단자로의 먼지유입을 막는 마개는 제품을 세워두는 받침대로 사용할 수 있습니다. 이 제품은 HDMI TV-OUT을 지원하며 블루투스 2.1, 802.11n 무선랜, microSDHC 카드슬랏도 갖췄습니다. 전작과 마찬가지로 내장메모리에는 NTFS 파일 시스템이 적용되어 일반적인 안드로이드폰들과 달리 4GB 이상의 동영상 파일을 재생할 수 있습니다.


외부에 버튼이 달려있어 화면을 켜지 않고도 재생/정지, 곡 제어가 가능합니다.

COWON Z2는 '플로팅 디자인'이라 부르는 디자인을 채택하여, 후면부 안쪽이 많이 오목하게 디자인되어 책상위에 두면 기기가 떠 보이는 형상으로 되어 있습니다. 사이즈는 62.8 x 116.5 x 11.8mm로, 최신 기기들과 비교하면 많이 두껍습니다. 무게는 116g. 재생시간도 좀 아쉬운데, 음악재생은 22시간이고 동영상 재생은 8시간 30분입니다. 동영상 재생의 경우 음악 재생시간과 비교하여 꽤 긴 편입니다.(D3보단 짧아졌지만, 이건 기본적인 CPU 자체가 안습이었으니...) DMB 수신기능은 없고, 별도의 모델이 출시될지는 미지수입니다.

이 제품은 1월 26일 출시되며 가격은 8GB 25만 9천원, 16GB 29만 9천원, 32GB 33만 9천원입니다.

D3보다는 여러모로 개선된 점들이 눈에 띕니다. 프로세서가 듀얼코어, 이제 쿼드코어를 앞두고 있는 시대에서는 많이 아쉽지만 보급형 안드로이드폰 수준으로 올라갔고(전작인 D3는 보급형 안드로이드보다도 못했습니다. 텔레칩스 8900....아......), Lossless Mixer와 JetEffect 5로 음악 성능도 향상시켰습니다. 마켓도 안드로이드 마켓은 아니지만 올레마켓이 들어갔고, 스마트폰들에서 제공을 못해주는 외부 버튼도 달려있습니다. 또 가격도 어느정도 현실적으로 책정이 된 것 같습니다.

다만... 스마트폰이 많이 보급된 시대라서, 역시 수요가 그리 많지는 않을것 같아 아쉽네요. 그리고 이런 스마트폰 OS 탑재 기기들의 한계이겠지만, 디자인이 너무 '폰' 스럽게 된 것 같습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스텔D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jimoniko2048

    코원제품이 참 좋지만;; 확실히 예전만큼의 매리트는 줄어든것 같습니다^^;; 잘보고 갑니다. 엠피3구입시 다나와 추천하고 갑니다. ^^

    2012.01.19 11:0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디지털 소식/기타2011.11.12 21:09


미국 음반산업협회(RIAA)가 구글이 불법적인 음악 다운로드 어플을 방치한다며 불만을 제기했습니다.

RIAA는 안드로이드 마켓에 등록되어 있는 'MP3 Music Download Pro'라는 어플리케이션이 저작권을 침해하고 무단으로 음악과 가사를 검색하고 다운받을 수 있게 한다며 지난 8월 이 어플리케이션을 안드로이드 마켓에서 내려줄것을 구글측에 요청했으나, 구글이 이를 거절했다고 말했습니다. 

업계 관계자에 따르면, 구글은 요청에 대해 이 어플리케이션이 합법적으로도 사용될 수 있기 때문에 마켓에서 내리는 것을 거부했다고 합니다.

RIAA의 Steven Marks는 "구글은 예전에도 저작권을 침해할 수 있는 몇몇 모바일 어플리케이션들을 마켓에서 내린적이 있다"면서도 "하지만 어플리케이션을 규제하는데 시간이 오래 걸리고, 거의 비슷한 어플이 금방 같은 제작자에 의해서 다시 등록되어버린다"고 말했습니다. 여기에 "구글은 어플리케이션이 마켓에 등록되기 전에 사전에 심사를 거쳐 (저작권 침해 소지가 있는) 어플리케이션을 걸러내야 한다. 이런 어플리케이션이 안드로이드 마켓에 범람하는것은 저작권 침해를 확산해는 행위다"고 덧붙였습니다.

그러나 RIAA는 여전히 구글과 대화를 시도하고 있으며, 법적인 조치를 취할 제스쳐는 보이지 않았습니다. 

안드로이드 마켓의 자유로운 개방성이 이러한 부작용을 낳은것 같습니다. 구글이 계속해서 마켓을 사후심의 방식으로 이미 어플리케이션이 등록된 다음에 걸러낸다면, 이런 문제는 당분간 계속될 것 같습니다. 

[via Electronista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스텔D

댓글을 달아 주세요


소니는 안드로이드를 기반으로 한 MP3 플레이어 '네트워크 워크맨 NW-Z1000'을 공식 발표했습니다.

이 제품은 nVIDIA 테그라2 듀얼코어 프로세서와 구글 안드로이드 운영체제를 탑재한 제품으로, 소니 MP3 플레이어 라인업의 최상위에 위치하는 제품입니다.


4.3인치 WVGA(800x480) 터치스크린을 사용했으며, 1GHz 테그라2 듀얼코어 프로세서, 512MB RAM, 16~64GB 내장메모리 등을 탑재했습니다. 소니의 다른 최신 MP3P 라인업과 마찬가지로 독자적인 S-Master MX 디지털 앰프를 탑재하고 주변 소음을 차단시켜주는 디지털 노이즈캔슬링 기능이 들어갔습니다. DSEE, 클리어스테레오, 클리어베이스, 클리어페이즈, VPT 등의 음장기능도 제공하고 내장스피커 사용시 볼륨을 키워주는 xLOUD도 탑재되었습니다.

측면에는 W(워크맨) 버튼을 두어 어느 화면에서나 W 버튼을 눌러 음악 조작기를 불러와 음악을 제어할 수 있습니다. 번들이어폰으로는 13.5mm EX 드라이버 이어폰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안드로이드 2.3 진저브레드를 탑재한 이 제품은 구글 인증을 받은 제품으로, 안드로이드 마켓에서 여러 어플리케이션을 다운받을수도 있습니다. 또 안드로이드 마켓 중 소니가 추천하는 어플리케이션을 모아놓은 Select App이 내장되어 있습니다.

블루투스, DLNA, HDMI 등을 갖추고 있으며 소니의 블루레이 레코더나 녹화기능을 가진 브라비아 TV와 연동하여 녹화한 프로그램을 바로 Z1000에서 즐길 수 있는 기능도 포함되어 있습니다.

음악 재생시간은 20시간, 동영상 재생시간은 5시간 입니다. 사이즈는 70.9 x 134.4 x 11.1mm이며 무게는 156g. 레드와 블랙 두가지 색상이 제공되는 이 제품의 가격은 16GB ¥28,000, 32GB ¥33,000, 64GB ¥43,000입니다.


프로토타입을 공개하고 얼마 지나지 않아 제품이 발표되었는데... 소니답게 독특한 기능들을 많이 넣었고(특히 자사 블루레이 레코더/TV 연동) 기존 소니 MP3P에 들어있던 음장들도 모두 들어갔습니다. 후면의 곡선도 나름 괜찮아 보이네요.

다만 4.3인치는 MP3 플레이어로 쓰기에는 다소 크지 않은가 하는 생각이 들고(코원 X7이 생각나는군요. 물론 단순 MP3P라기보단 PMP에 가까운 물건이겠지만... 위 아이폰과의 크기비교 샷을 보세요!) 재생시간이 지나치게 짧은것 같습니다. 재생시간이 안나올 정도로 얇은 제품도 아닌것 같은데... 가격경쟁력도 별로입니다. 아이팟터치와 비교해서 같은 용량일때 5~6천엔 가량 더 비싼데, 그만큼의 메리트가 있을지...

그리고 외부에 음악 재생을 제어할수 있는 다음곡/재생/이전곡 버튼이 없는것도 아쉽네요. W 버튼이 있다고는 하지만 주머니 조작에서는 못쓰는건 여전한데...

한국에는 과연 얼마에 나올지 궁금해집니다. 일단 한국에서는 갤럭시플레이어 / 갤럭시플레이어70이 있는 상황에서 왠만큼 저렴하지 않다면 선전하기 어려울 것 같습니다. 테그라2라곤 해도 동영상 코덱지원이 썩 좋은편이 아니고, 그렇다고 음악감상에 있어서는 크게 장점이 있는건 아니니까 말이죠... 그래도 전체적으로 코원 D3보다는 나은것 같네요. 

아, 그리고 Z1000 전용 노이즈캔슬링 헤드폰 MDR-NWNC200도 출시할 예정이라고 합니다. 



별도의 노이즈캔슬링 유닛 없이 Z1000에 꼽아서 노이즈캔슬링을 쓸 수 있는 헤드폰인것 같네요. 기존 소니 노이즈캔슬링 지원 제품들에도 사용 가능한가? 는 아직 모르겠습니다.

[via Sony]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스텔D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다른건 몰라도 기존 자체 모델들의 UI 가 상당히 답답하고 좀 구식이었던것에 비해 안드로이드 채용이면 좀 더 나아지지 않을까 싶습니다- 새로 운영체제 만드는 것보다도 훨씬 유리할테고-

    2011.09.13 20:3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안드로이드 기반이니만큼 좀 더 시원시원한 UI가 될 것 같습니다.

      2011.09.15 00:31 신고 [ ADDR : EDIT/ DEL ]
  2. 진작에 나왔어야 하는 모델 아닐까 생각이 들어요, 늦었지만 하나하나 채워 가길 바랄 뿐이네요. ^^; 소니 소리는 좋은 편이라 나머지만 잘 최적화해서 주면 좋을 듯 합니다. :)

    2011.09.15 11:4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