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의 마지막 지름 - 아이폰 4S 화이트 64GB 입니다.

사실 제가 아이폰을 구입한게, 지금 제 자신도 조금 믿어지지 않긴 해요.

"전 아이폰은 구입 안할거에요. 물리적 버튼 없이 터치스크린만으로 입력하는 기기라서요."

"스마트폰인데 반드시 특정 프로그램을 거쳐야만 어플을 설치할 수 있고 위젯도 못띄워놓는다니?!"

"헉, 아이폰은 MP3 파일을 바로 벨소리로 지정할수가 없어요?"

"아이폰의 iOS 시스템은 너무 폐쇄적이에요. 어플들 간의 상호작용이 전혀 안되요."

"용량확장도 안되는 주제에 용량간 가격차이가 이렇게 크다니..."

"아이폰 디자인은 성의없이 검은 판떼기 하나 깔아놓은거에 불과하죠. 싫어요 이런거"

등의 발언과 생각을 하던 저였는데... 어느새 손에...


안드로이드폰을 세대나 쓰다보니 질리기도 했고, 비록 아이튠즈는 번거롭지만 한번 번거로움을 거치고나면 아주 '제대로 된' 음악감상 환경을 제공해 준다는 점, 아이폰과 호환되는 악세서리가 다양한 점(블루투스 시계류 등 뭔가 연동이 되는걸 빼면)에 이끌려서 결국 아이폰으로 넘어와보게 됐습니다.


특히 독스피커!! 필립스에서 안드로이드 독스피커가 나오긴 했으나 결국 연결은 블루투스로 되는지라 -_-a 독스피커가 갖고 싶었어요...ㅋㅋㅋ


디자인은 여전히 맘에 안들긴 한데... 케이스나 뒷판하우징으로 보강이 가능한 부분이니 뭐 감수하려고 합니다. 


64GB...참 광활한 용량이네요. 안드로이드폰에선 느껴보지 못했던... (물론 내장메모리 32GB 제품에 32GB 메모리카드를 꼽으면 비슷하게 구현할수는 있었겠지만...) 음악들을 아무 걱정없이 맘껏 집어넣을 수 있겠습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스텔D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마지막 사진 좋은데요 ㅎㅎㅎ크리스마스 잘 보내세요 ㅎㅎ

    2011.12.24 13:3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아이폰도 windows itunes가 shit일 뿐이지 그 부분만 감수하면 충분히 매력적인 기기인건 틀림없죠.

    2011.12.24 15:2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정말 아이튠즈가 많이 귀찮아요. 아이클라우드로 의존도가 조금 줄어들었다고는 하지만...

      2011.12.26 22:36 신고 [ ADDR : EDIT/ DEL ]
  3. 저도 안드로이드는 질려용

    안드로이드만 고수하던 저에게 아이폰을 만져보니 좋더라고요 ^^
    그래서 아이폰으로 약정끝나면 살 생각인데
    어떻게할까요?(신생블로그 IT다음블로그 를 쳐보세요)

    2012.01.03 23:5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저기

    이어폰 제품명이 뭔가요?? 가격대는 얼마쯤인가요???

    2012.01.10 15:3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이어폰은 클립쉬(Klipsch) X10 입니다. 30만원대 이어폰인데, 얼마전 미국 아마존에서 $99라는 파격가에 풀었기 때문에 현재 미개봉 중고시세가 11~13만원 사이에 형성되어 있습니다.

      2012.01.17 19:07 신고 [ ADDR : EDIT/ DEL ]

UPDATE : 컨슈머리포츠 측정 결과는 아이폰4 화이트 두께가 블랙과 동일합니다. 아무래도 더 두꺼운 화이트들이 생산과정에서 비롯된 불량품인 것으로 보입니다.

링크 : http://stellist.tistory.com/1649






아이폰4 화이트가 블랙보다 두껍다는 이야기에 대해 애플 관계자가 입을 열었습니다. 9to5Mac의 독자 중 한명인 Ernesto Barron는 애플의 부사장인 필 쉴러에게 트위터를 통해 아이폰 화이트가 더 두껍다는게 사실이냐고 질문을 했고, 필 쉴러는 DM을 통해 답을 보내왔습니다. 


"아이폰 화이트는 (블랙보다) 더 두껍지 않다. 네가 읽은 시시한 것들을 믿지 말아라."

It is not thicker, don’t believe all the junk that you read

하지만 아이폰 화이트는 많은 곳에서 블랙보다 두꺼운 것으로 측정되고 있습니다. 사용자 한두명이 아니라, Engadget 등 대형 사이트에서도 비교 사진을 올렸고, 버니어 캘리퍼스로 정밀 측정을 해서 올린 곳도 있습니다. 이 정도면 실제로 판매되는 제품은 두께가 더 두꺼운 것으로 보이는데, 왜 저런 답변을 했는지 모르겠습니다.

또 재밌는게, 필 쉴러의 이 답변은 형태가 스티브잡스가 에어프린트와 관련해서 했던 발언과 유사합니다. (AirPrint has not been pulled. Don’t believe everything you read.) 말투가 스티브 잡스를 닮아가는 것일까요 -_-?

[via 9to5mac]

 

P.S 필 쉴러의 트위터 계정은 Verified 된 계정입니다. 즉, 가짜 스티브잡스 트위터와 달리 필 쉴러 본인의 트위터가 맞습니다. http://twitter.com/pschiller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스텔D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음,
    정말 저렇게 말한 이유가 뭘까요?ㅎ
    정말 실제로 조금 더 두꺼운것 같던데..ㅎ

    2011.05.02 18:3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새로 나온 정보를 보니, 두꺼운 화이트가 불량품인 모양입니다... 리퍼가 될런지..

      2011.05.03 12:49 신고 [ ADDR : EDIT/ DEL ]

UPDATE : 컨슈머리포츠 측정 결과는 아이폰4 화이트 두께가 블랙과 동일합니다. 아무래도 더 두꺼운 화이트들이 생산과정에서 비롯된 불량품인 것으로 보입니다.

링크 : http://stellist.tistory.com/1649




아이폰4 화이트가 블랙보다 두꺼운 것으로 확인되었습니다.

아이폰4 화이트를 구입한 사람에 따르면, 자신이 구입한 아이폰에 인케이스 슬라이더 케이스가 들어가지 않아 확인해 본 결과 블랙 색상보다 0.2mm 가량 두꺼웠다고 합니다. 이 문제로 인케이스 슬라이더 등 아이폰에 딱 밀착되는 케이스의 경우 호환이 안되는 것으로 보입니다.



애플은 여전히 아이폰4 화이트의 스펙은 9.3mm 라고 표기하고 있습니다. 워낙 얇은 제품이다보니, 0.2mm 정도의 차이로도 케이스 호환성이 달라지는것 같습니다. 실리콘케이스 등 늘어나는 케이스는 상관없겠지만, 아이폰의 경우는 인케이스 슬라이더 등 폰에 딱 밀착되는 종류의 케이스가 있는데, 그런 케이스들이 호환이 안되는 것 같습니다.

[via Macrumors]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스텔D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우와
    이거는 정말 중요한 정보네요
    주변에 화이트 사는 사람 있으면
    화이트 전용 케이스가 나오면 사라고
    말해줘야겠어요^^

    2011.04.29 19:0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새로 나온 정보를 보니, 두꺼운 화이트가 불량품인 모양입니다... 리퍼가 될런지..

      2011.05.03 12:49 신고 [ ADDR : EDIT/ DEL ]



애플이 아이폰4에서 일부 사용자들이 문제를 겪던 근접센서 문제와, 논란이 되어 온 데스그립 문제를 개선한 것으로 보입니다.

아이폰4 블랙 사용자가 아이폰4 화이트를 자신의 아이폰과 비교해본 바에 따르면, 근접센서가 오류없이 재빠르게 잘 작동했으며 데스그립 역시 약간의 수신률 저하는 있지만 눈에 띄게 향상되었다고 합니다. 확실하진 않지만, 아마도 새로운 설계 혹은 공정이 적용된 것으로 보이며, 추후 아이폰4 블랙 색상도 리퍼를 받으면 새로운 하드웨어가 제공될 것으로 보입니다.

아이폰4를 쓰고있지만 근접센서나 데스그립 문제로 사용에 다소 지장이 있는분은 개선된 리퍼 버전을 기대해볼만 한것 같습니다.

[via Geohot]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스텔D

댓글을 달아 주세요


홍콩의 그레이마켓에서, 흥미로운 아이폰 2개가 발견되었습니다.

 

하나는 Sin Tak에서 발견된 64GB 아이폰4의 엔지니어링 프로토타입으로, 뒷면에는 XX GB라는 표기가 되어있으며 내부에는 64GB 메모리가 탑재되어 있습니다. (실제용량 59.1GB) 모델넘버는 995-6049LL로 표기됩니다. 이 프로토타입의 존재는 애플이 64GB 아이폰4의 출시를 고려했었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그러나 애플은 64GB 아이폰4를 결국 출시하지 않았는데, 이것은 플래시메모리의 단가 문제와 판매가 상승 때문인것으로 보입니다.


64GB 제품이 나왔다면 스마트폰중 가장 큰 용량을 가진 제품이 되었겠지만, 애플의 가격정책을 고려하면 2년 약정 기준 $399가 되어, 지나치게 비싼 가격이 되었을 것입니다. 아마 그래서 출시가 안되었겠지요.


대신 아이폰5에서는 기대를 해볼수 있을것 같습니다.



 

또 다른 하나는 Sina에서 발견된 화이트 아이폰의 양산품입니다. 16GB 모델인 이 제품은 완전한 제품 박스에 담겨있었으며, 아이폰4 화이트 출시 준비가 마무리된 것으로 보입니다. 애플에서도 올해 봄에 나온다고 이미 밝힌바가 있었으니, 대략적으로 시기는 일치하는 셈입니다.


다만 6월에 아이폰5가 발표될텐데... 너무 늦지 않았나 하는 생각이 들긴 합니다.

 

[via Electronista]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스텔D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비밀댓글입니다

    2011.03.08 14:23 [ ADDR : EDIT/ DEL : REPLY ]
  2. ㅎㅎ 그래도 아이폰4는 검은색이 쵝오!

    2011.03.08 16:3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iPhone 4는 특성상 결국 흰색을 적용하지 못 해서 무산된걸로 아는데 봄 출시 예정이라는 말은 처음듣네요;;

    2011.03.08 21:4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봄 출시 예정은 작년 10월에 애플 대변인이 말했더라구요.

      http://digitaldaily.allthingsd.com/20101026/apple-no-white-iphones-til-spring/?mod=tweet

      Said a company spokesperson, “We’re sorry to disappoint customers waiting for the white iPhone yet again, but we’ve decided to delay its release until this spring.”

      그 이후로는 애플이 발표한 게 없는 상황입니다..

      2011.03.08 23:04 신고 [ ADDR : EDIT/ DEL ]


홍콩의 그레이마켓에서, 흥미로운 아이폰 2개가 발견되었습니다.

 

하나는 Sin Tak에서 발견된 64GB 아이폰4의 엔지니어링 프로토타입으로, 뒷면에는 XX GB라는 표기가 되어있으며 내부에는 64GB 메모리가 탑재되어 있습니다. (실제용량 59.1GB) 모델넘버는 995-6049LL로 표기됩니다. 이 프로토타입의 존재는 애플이 64GB 아이폰4의 출시를 고려했었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그러나 애플은 64GB 아이폰4를 결국 출시하지 않았는데, 이것은 플래시메모리의 단가 문제와 판매가 상승 때문인것으로 보입니다.


64GB 제품이 나왔다면 스마트폰중 가장 큰 용량을 가진 제품이 되었겠지만, 애플의 가격정책을 고려하면 2년 약정 기준 $399가 되어, 지나치게 비싼 가격이 되었을 것입니다. 아마 그래서 출시가 안되었겠지요.


대신 아이폰5에서는 기대를 해볼수 있을것 같습니다.



 

또 다른 하나는 Sina에서 발견된 화이트 아이폰의 양산품입니다. 16GB 모델인 이 제품은 완전한 제품 박스에 담겨있었으며, 아이폰4 화이트 출시 준비가 마무리된 것으로 보입니다. 애플에서도 올해 봄에 나온다고 이미 밝힌바가 있었으니, 대략적으로 시기는 일치하는 셈입니다.


다만 6월에 아이폰5가 발표될텐데... 너무 늦지 않았나 하는 생각이 들긴 합니다.

 

[via Electronista]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스텔D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비밀댓글입니다

    2011.03.08 14:23 [ ADDR : EDIT/ DEL : REPLY ]
  2. ㅎㅎ 그래도 아이폰4는 검은색이 쵝오!

    2011.03.08 16:3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iPhone 4는 특성상 결국 흰색을 적용하지 못 해서 무산된걸로 아는데 봄 출시 예정이라는 말은 처음듣네요;;

    2011.03.08 21:4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봄 출시 예정은 작년 10월에 애플 대변인이 말했더라구요.

      http://digitaldaily.allthingsd.com/20101026/apple-no-white-iphones-til-spring/?mod=tweet

      Said a company spokesperson, “We’re sorry to disappoint customers waiting for the white iPhone yet again, but we’ve decided to delay its release until this spring.”

      그 이후로는 애플이 발표한 게 없는 상황입니다..

      2011.03.08 23:04 신고 [ ADDR : EDIT/ DEL ]